초인생활

초인생활 재출간에 힘써주신 정신세계사 관계자분들께 

감사인사 드립니다. 

책의 내용이 가치있는 만큼 겉표지 또한 아끼고픈 마음이 

상당한 책인 듯합니다. 

표지의 '재질' 하나에 제 마음이 뒤숭숭한 것이 코웃음나지만,

앞으로도 많은 이들의 내면에 힘을 불어넣어줄 출판사임을 알기에 

기쁘게 부탁드립니다. 


- 표지 재질이 손이 많이 닿을수록 색이 희게 바래지거나

일부가 종이 뭉텅이로 찢어지는 경우가 생깁니다. 

물이 튀거나 젖은 손으로 만지면 심해지더군요. 

그러므로 접히는 부분이 해집니다. 


개인적으로 표지 디자인은 취향에 맞습니다. 공들인 게 보입니다. 

하지만 앞으로,


- '탈부착' 가능한 종이 표지를 포함시키거나

- 종이박스 재질 의 표지 대신 든든한 재질

앞으로 소중한 도서 내주시면 좋겠습니다. 


덕분에 초인생활로 내면의 양식을 채우고 있습니다. 

감사드립니다. 

1